Disfigure

디스피겨

0 Fans
GMC
Rock

Next Events:

No upcoming events.

Biography

Unleashed Anger(분노폭발)의 멤버들을 주축으로 결성된 GMC의 신인밴드
Heavy Music을 바탕으로 Chaotic/Emotional등의 코드를 녹여낸 음악을 선보이는
Disfigure(디스피겨)의 데뷔 EP [Ordinary Day]

스트레이트한 메탈코어 음악을 선보이며, 국내 헤비뮤직 팬들에게 많은 지지를 받았던 Unleashed Anger(분노폭발)의 멤버들이 라인업을 재정비하고, Disfigure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뭉쳤다.
2011년 GMC레코드에 합류하며 기존과는 달라진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이기 시작한 이들은 곧 헤비뮤직 팬들 사이에 새로운 이름으로 주목 받기 시작하였고, GMC주최의 공연들과 홍대클럽씬들 그리고 스스로가 기획하는 공연 브랜드 ‘콘크리트 정글‘등을 개최하며 서서히 자신들의 색을 대중들에게 알리기 시작했다.
Metal 성향을 베이스로 하여, Converge, Ed Gein등으로 대표되는 Chaotic Hardcore와 Emotional함을 적절히 조화해낸 이들의 음악은 현재 13STEPS/The GEEKS등으로 대표되는 올드스쿨 하드코어와 Vassline,Ninesin등으로 대표되는 뉴스쿨하드코어와는 또 다른 새로운 계열의 하드코어 라인을 정립할 수 있는 새로운 지점으로 주목받고 있다.

EP [Ordinary Day]
2011년 가을부터 Disfigure의 이름으로 모아지기 시작한 작업물들을 정리하는 작업을 시작하게 된 것을 계기로 Unleashed Anger와 구분되는 하나의 기점을 정하게 된 것이 본 EP[Ordinary Day]이다.
이제 막 데뷔 Ep를 내놓은 Disfigure는 오랜 시간 가져온 자신들의 옛 고유명사를 조금의 두려움도 없이 털어내 버린 모습을 본작을 통해 선보였다.
Unleashed Anger시절에 선보였던 스트레이트하고 거침없는 모습과는 달리 곡 내에서 분위기 변화가 수시로 진행되는 특이한 악곡과 묘하게 맞아떨어지는 보컬리스트 류일선의 처절한 그로울링이 교차하는 이들의 음악은 기존의 헤비뮤직에서 미처 얻을 수 없었던 생경함이 밀려 온다.

Alice In Chains [Black Gives Way to Blue],
Godspeed you! Black Emperor, David Darling
하드코어 특유의 밀어붙이는 리듬감과 Post Rock/Epic Instrumental에서 접할 수 있는 감성적인 멜로디가 유기적으로 결합되어있는 본 앨범의 수록곡들은 하나같이 놓칠 수 없는 매력을 품고 있으며, 이제 막 시작인 이들의 행보에 더욱 많은 기대를 품게 하는 데뷔작으로서의 역할을 120% 수행하고 있다.
더욱이 라이브에서 선보이는 곡들은 이와는 또 다른 여러 방향성을 제시하는 곡들도 존재하고 있어, 장르에 얽매이기 보다는 헤비뮤직이라는 큰 카테고리 안을 종횡무진하는 음악을 전개하고 싶은 이들의 욕구와 가능성을 짐작케 한다.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자신들의 아이덴티티를 세롭게 정립하는 시발점이 될 본작을 통해 Disfigure는 한국의 헤비뮤직 팬들에게도 그리고 그 경계선 밖에 있던 대중들에게도 호기심을 충분히 이끌어낼 만한 앨범을 만들어 냈으며, 이제 겨우 새로운 길의 초입에 서있을 뿐인 그들의 위치를 생각한다면 앞으로 더욱 기대감을 품을 수 밖에 없다.
더욱 주목 받을 밴드이며 더욱 주목해야할 밴드의 탄생의 순간이다

Login to request edit privile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