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

Goonamguayeoridingstella (Goonam)

14 Fans
Cavare Sound
Rock
cavare@paran.com

다음 공연

예정된 공연이 없습니다.

소개글

Inexplicably named after geriatric Korean swingers scandalously joyriding in an old school Hyundai sedan, Goonamguayeoridingstella (aka 'Goonam') is a trippy-hippy, retro-electro rock act whose cosmic booty jams provide groovy, happy ending music for the soul.

/MEMBERS/

JOH Ung - Guitar & Vocals
EEM ByungHak - Bass & Vocals
PARK TaeSik - Drums
KIM Naun - Keyboards

/AWARDS & HONORS/

2012 Imagene Awards (Album of the Year - Nominee)
2012 Korean Music Awards (Modern Rock Album of the Year - Nominee)
2009 Korean Music Awards (New Artist of the Year - Nominee)
2009 Korean Music Awards (Electronic/Dance Album of the Year - Nominee)
2009 Korean Music Awards (Electronic/Dance Song of the Year - Nominee)

/INTERNATIONAL CONCERTS/

2013 CMW Canadian Music Week (Canada)
2013 SXSW South By Southwest (USA)
2013 SF Music Matters Asia (USA)
2012 Intel & Vice 'The Creators Project' Showcase (Korea)
2012 Summer Sonic (Japan)
2012 Super!Sonic (Korea)
2012 Seoul Tokyo Sound Bridge (Japan)
2010 Jisan Valley Rock Festival (Korea)

/SPECIAL PROJECTS/

2012 Fred Perry Subculture Viewzic Session

/DISCOGRAPHY/

2012 Seoul Seoul Seoul [Compilation Album]
2011 Woojung-Motel [LP]
2008 Give Me Some Water [Han Daesoo Tribute Album]
2007 We Are Pure [LP]

/REVIEWS/

"One of South Korea indie rock’s most singular and intriguing propositions."
-- CNNgo.com (11/10/2010)조브라웅(Vocal & Guitar), 임꼭병학(Bass & B. Vocal)

그들이 많아져 스타가 되면 우리도 함께 기쁘리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는 조웅(기타, 보컬)과 임병학(베이스, 코러스) 듀오이다. 그들이 ‘우리는 깨끗하다’고 선언했을 때 우리는 기뻤다. 역시나 우리들의 스타였고, 그들이 많아져 더 많은 이들의 스타가 되었을 때 우리도 함께 기쁠 것이다.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는 2집 에서 확인도장을 찍는다, 그들은 내가 변하고 변하지 않더라도 사랑을 하는 건 당신들의 의무라고 얘기하고, 우린 기꺼이 환호성을 올린다.

에는 많은 음악들이 살고 있다. 우리의 장단과 덥이 만나 원나잇스탠드를 나누고, 동산에 올라 욕도 한마디 질러 보고, 어색한 우주의 큰 침묵 속에서 거짓말 하나 없는 이야기를 나눈다. 아, 이런 음악을 들어본 적이 있다. 신중현 선생님이 이건 팝도 아니고 싸이키델릭도 아니고 소울도 아니고 그냥 멋진 노래일 뿐이라고 내놓았던 그 시절의 음악. 루츠가 있지만 루츠는 사라지고 스스로의 존재만 남은 음악. 그래서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의 은 우리 대중음악 역사에서 가장 음악적이고 가장 아름다웠던 시절을 환기시키고 현재진행형으로 타임슬립 한다.

음악적으로 우리를 설레게 하고, 우리의 시선을 잡아 붙드는 그들,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의 미친 감성을 만나 반갑고 즐겁다. 우린 올해 검정치마 2집 을 만났고, 신윤철 를 만났다. 그리고 지금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의 을 만나 절정의 기쁨을 나눈다. 이 어찌 기쁘지 않을 소냐!

글 / 일렉트릭 뮤즈 김민규

수정 권한을 가지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